강원특별자치도, 의료공백 방지를 위한 비상진료대책 추진 > 지역뉴스

본문 바로가기
    • 맑음
    • 17.0'C
    • 2024.04.13 (토)
  •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지역뉴스

강원 강원특별자치도, 의료공백 방지를 위한 비상진료대책 추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노영찬 대표기자] | 24-02-23 08:05

본문

NE_2024_KVDZOL66559.jpg

지난 2.6일 정부의 의대정원 증원 발표와 관련하여 도내 수련병원전공의들의 의료현장 이탈이 발생하고 있다.
2.20 09시 기준으로 도내 수련병원의 전공의 중 80% 이상이 사직서를 제출한 가운데 미근무자 또한 발생하고 있는 상황으로, 병원별로 수술과 응급실 운영에 차질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강원특별자치도는 지난 2.8일부터 비상대책상황실을 운영하면서, 의료원을 비롯한 공공의료기관 14개소*와 시군 보건소․지소에서 비상진료대책을 수립하고, 개원의 집단휴진에 대비하여 평일 연장진료 및 휴일진료체계를 구축하였다.
* 의료원 5, 근로복지공단병원 3, 국군병원 3, 정선군립병원 등
또한 26개 응급의료기관 응급실이 24시간 운영체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2.20 06시 기준으로 도내 3개 국군병원(강릉, 춘천, 홍천)에서도 응급실을 민간인에게 개방하여 운영한다.
다만, 도내 응급의료기관의 응급실 또한 전공의 사직으로 인력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기에, 응급환자 증상에 맞는 적정 의료기관의 이용이 절실한 상황이다.
특히 수련병원인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강릉아산병원, 춘천성심병원, 강원대학교병원 응급실에는 기존의 경증환자 쏠림현상에 더하여 전공의 부재로 인한 의료인력 부족이 심각한 상황으로, 중증응급환자의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경증 및 비응급환자는 지역응급의료기관이나 일반의료기관 이용이 필요하다.

이경희 복지보건국장은 “응급진료가 필요한 도민들이 소방 119구급대의 이송안내에 따라주시고, 대형병원의 중증응급환자 우선 치료를 위해 환자의 중증도에 따른 기타 의료기관으로의 전원 안내에 적극적으로 따라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민족문화뉴스는 정도를 걷는 언론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고 그 책무를 다하겠습니다.
사람과 사회의 보편적 가치를 추가하고,
행복한 미래를 함께 만들어가기위해 노력하겠습니다.



10

16

17

17

10

14

16

17

14

12

18

15
04-13 21:19 (토) 발표


 
민족문화뉴스 ㅣ 발행·편집인 노영찬 ㅣ 등록번호 : 경기 아 000000 ㅣ 홈페이지 : www.gscm.co.kr | 등록일 | 2022년 12월 10일
(우)13280 경기도 수정구 공원로 339번길 18(신흥동) | 팩스 : 031-721-6116 | 대표전화 : 031-721-9898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대표 이메일 : press407@naver.com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영찬
.
Copyrights ⓒ 2014 수도권경제뉴스 All Rights Reserved